1:1 카톡상담 X
개통요청 X

휴대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신청자 명

신청 휴대폰번호
- -

- 휴대폰 개통 신청은 배송일 기준 최대 3일(영업일기준)이내 가능하며 그 이후에는 일괄개통됩니다. 단, 퀵배송일 경우는 개통후 퀵배송됩니다. - 기기변경/번호이동 개통 요청시간은 18시30분까지 주셔야 개통 가능합니다. - 휴대폰 수령 후 요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 수령 이전에 개통 요청시는 기존 휴대폰은 전화가 끊어지실 수 있습니다.

9월 출시 예정인 아이폰 신제품 아이폰13이 아니다

윤윤미 06.22 15:45

 

가심비TV 유튜브 

 

안녕하세요. 올가을 출시 예정을 앞두고 있는 애플의 신형 아이폰이 제품명이 바뀔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왔습니

다. 서구권에서 불길한 숫자로 통하는 13을 대신해 다른 제품명을 사용할수 있다는것인데요. 21일 IT매체 씨넷, 

폰아레나 등의 보도에 따르면 아이폰13은 오는 9월 출시될 전망이며, 씨넷은 애플이 새로운 아이폰을 오는 9월 8

일 발표하고, 같은달 17일 출시할것이라고 날짜까지 특정했다고 합니다. 

 

3378ab32d917f40f17b0797ca04b8189_1624344310_2205.jpg
 

 

씨넷은 지금은 아이폰13이라고 부르고 있지만, 서구권에서 미신적인 이유로 엘리베이터 버튼의 13층을 생략하는 

경향이 있다며, 애플은 13을 건너뛰고, 다른 제품명으로 출시할수도 있을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올해 출시를 예

정하고 있는 아이폰13도 전작의 아이폰과 동일한 라인업으로 출시될 예정인데요. 아이폰13미니는 5.4인치로, 아

이폰13은 6.1인치로, 아이폰13프로는 6.1인치, 아이폰13프로맥스는 6.7인치로 총 4가지의 라인업으로 출시될것

이라고 매체들은 예상했습니다. 

 

3378ab32d917f40f17b0797ca04b8189_1624344349_5244.jpg
 

 

디자인 또한 전작 아이폰12와 비슷할것으로 보이는데요. 다만 외신들은 카메라 성능 업그레이드로 후면 카메라

부위 면적이 넓고, 두께가 두꺼워질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아이폰13 카메라는 줌기능 개선을 위해 잠만

경 망원렌즈가 추가되고, 아이폰12보다 더 큰 조리개를 가진 초광각 렌즈가 탑재될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조

리개가 커질수록 더 많은 빛이 센서에 닿기 때문에 야간이나 어두운 환경에서 화질 좋은 사진 촬영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3378ab32d917f40f17b0797ca04b8189_1624344315_9208.jpg
 

 

노치는 작아질것으로 예상됐는데요. 일본 IT블로거이자 애플 소식통인 맥오타카라는 유출된 모형 사진을 토대로 

아이폰13의 노치가 가로 26.8mm, 전작 아이폰12 보다 줄어들고 높이도 소폭 커질수 있다고 추정 했다고합니다.

아이폰13 색상에 대한 전망도 나왔는데요. 폰아레나는 유명 IT 팁스터 맥스 웨인바흐를 인용해 아이폰13 고급형

프로라인에 기존 그래파이트 보다 더 어두워진 색상 매트블랙이 제공될것이라고 보도 했습니다. 

 

3378ab32d917f40f17b0797ca04b8189_1624344320_3263.jpg
 

 

전작인 아이폰12는 아이폰11 보다 100달러 가량 인상되어 출시가 되었었는데요. 아이폰13에는 기술적인 업그레

이드가 없을것으로 예상되어, 아이폰13 출고가격은 아이폰12와 비슷한 가격으로 출시될 것으로 예상이 되고 있습

니다. 아이폰13뿐만 아니라 삼성전자 역시 올해 8월 갤럭시z플립3, 갤럭시z폴드3 출시를 앞두고, 삼성전자, 애플

기존 모델에 대한 마진을 최소화하여, 최저가 금액으로 가심비몰에서 판매를 하고 있는데요. 저렴하게 스마트폰

구매를 희망하시는 분들이 계신다면 가심비몰에서의 구매 추천 드립니다. 

 

 

특가폰 바로가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본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게시글, 이미지, HTML 소스코드 등 홈페이지 컨텐츠에 관한 권리는 본사에 있으며,
누구든지 본사의 승인없이 위 컨텐츠를 무단 배포 및 전재할 수 없고, 이를 위반할 경우 민형사상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